본문내용 바로가기

KYOBO 교보문고

금/토/일 주말특가
Prestige Lounge 웰컴기프트 신청
sam도 보고 sam 천원도 받고
[고정]sam7.8
  • 교보인문학석강-최재붕 교수
  • 손글씨스타 공통
  • 손글씨챌린지
  • 손글씨폰트
  • 대회
  • 교보아트스페이스
POD

사서가 바코디언이라뇨

김지우 지음 | 부크크(Bookk) | 2020년 10월 30일 출간
  • 정가 : 13,700원
    판매가 : 13,700 [0%↓ 0원 할인]
  • 통합포인트 :
    [기본적립] 410원 적립 [3% 적립] 안내
  • 추가혜택 : 카드/포인트 혜택 안내 도서소득공제 안내 추가혜택 더보기
  • 배송비 : 해당 도서 포함 만원이상 구매시 무료 배송비 안내
  • 예상출고일 : 08월 06일 출고 예정
    양장도서 예상출고일보다 2-3일 추가 기간소요 배송일정 안내

본 상품은 주문 후 제작되는 맞춤도서입니다.
주문 기간에 따라 도서 출고일은 최소 3일에서 최대 8일이 소요됩니다.

취소/반품에 대한 안내(필수)
POD도서는 고객 주문 후 제작되는 도서로, 단순변심 및 착오로 인한 취소, 반품이 절대 불가하니 이점 반드시 유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상품상세정보
ISBN 9791137220287
쪽수 222 쪽
크기 128 * 188 mm
  • * POD도서는 도서를 전자파일로 보유하고, 주문 시 책의 형태로 인쇄/제본되는 도서입니다. 디지털 데이터로 제작하므로,
     출판사에서 제작한 일반도서와는 차이가 있을 수 있습니다. (전자 파일은 별도로 제공되지 않습니다)
  • * POD도서는 주문 후 제작이 진행되므로, 실제 배송까지는 시일이 소요됨을 양해부탁드립니다.
  • * POD도서는 판매자가 지정한 형태로 판형과 제본, 칼라와 흑백 등의 인쇄가 이루어집니다.
  • * POD도서의 판매 가격은 제작단가의 조정에 의해 변동될 수 있습니다.
  • * POD도서는 별도의 부록이 제공되지 않습니다.

책소개

*** 외국 사서는 과제 할때 논문 찾아주는 사람, 한국 사서는 대출 할때 바코드 찍어주는 사람?
사서는 우리에게 가깝지만 먼 존재다. 도서관에서 쉽게 마주치지만
그들이 바코드 찍는 일 외에 무슨 일을 하는지는 잘 알려지지 않았다.
사서는 근무 시간에 책을 읽어도 되는지, 미술관학과와 도서관학과의
차이점 등 도서관과 사서에 관한 다양한 궁금증에 해답을 담았다.


** 이제야 알려주는 사서 실무
도서관에서 사서들이 무슨 일을 하는지 궁금한 사람들 주목!
수서와 행사, 열람까지! 사서 꿈나무라면 알아둬야 할 실무 A-Z!
혹은 도서관에서 무엇을 얻어갈 수 있는지 이용자 꿀팁 A-Z!

** 사서를 바코디언으로 만드는 위탁 도서관의 현실
도서관에 구청장 재선 플랜카드가 걸리는 이유가 무엇일까?
위탁도서관 운영실태, 사서의 배출과정 등을 알아보며
어째서 사서가 바코디언 소리를 듣게 되었는지를 파헤친다

저자소개

저자 : 김지우


사서 겸 작가
masic_eraser@naver.com

연세대학교 문헌정보학과 졸업
2015 국회도서관 국민제안 최우수
2016 도서진흥 자원활동가 서울시 시장표창
2017 서울시 책축제 소위원회 위원
2017 서울시 한 도서관 한 책읽기 위원
2018 도봉구 책축제 '책길따라 마을산책' 운영
2020 강북구 책축제 '책으로! 내일로!' 운영

잣대봐라 (퍼플, 2016)
워마드는 불편하지만 페미니즘은 해야 해 (인간사랑, 2019)

목차

들어가며 | 사서는 무슨 일을 할까?  4

1장 열람 : 책이 아닌 사람과 부대끼며 삽니다  15
   근무 : 주말에 근무하지만 평일에 쉽니다  17
   대출반납 : 어서와, 민원은 처음이지?  21
   배가 : 꽂지 마세요, 선반에 양보하세요  27
   노동 : 면허증과 파스  30

2장 수서 : 책을 사고 책을 꽂자  35
   수서 : 도서관은 책을 어떻게 살까?  37
   라노벨 : 도서관은 라이트 노벨을 사지 않는다?  46
   분류 : 김연수와 김언수를 구분하는 도서관  53
   추천 : 사서는 전시물 제작자  68

3장 행사 : 요즘은 시끄러운 도서관이 대세  74
   행사 : 저글링쇼와 저자강연 사이  76
   문화강좌 : 책장 밖에서 읽는 또 다른 책  87
   책축제 : 도서관 행사의 꽃  92
   도서관과 청소년 : 동아리와 서포터즈  98
   휴먼북 : 당신도 주제전문사서  106
   코로나19 : 도서관의 비대면 서비스  115

4장 Q&A : 사서, 그리고 도서관  124
   사서는 근무시간에 책을 읽어도 될까?  126
   사서는 사무실 밖으로 나가지 않는다?  132
   도서관과 작가는 경쟁 관계?  137
   전자책 때문에 도서관이 없어진다?  143
   스타벅스와 이디야가 차이 없다면  153

5장 위탁도서관 : 사서는 공무원이 아닙니다  161
   도서관에 사서가 없다  163
   왜 도서관에 구청장 재선 플랜카드가 걸리는 걸까?  168
   간호사와 간호조무사가 아니라 병원을 보자  175
   도서관에 도서가 없다  180
   도서관에 책이 꼭 있어야 할까?  188
   사서가 전문직입니까?  195
   도서관의 어린 파트장들  201 
   그럼에도 열심히 일하는 바보들  205
   사서의 미래, 도서관의 미래  212

나가며 | ‘도서, 관’에서 ‘도서관’으로  219

Klover 리뷰 (0)

구매하신 책에 Klover 리뷰를 남겨주시면 소정의 포인트를 적립해 드립니다. 안내

리뷰쓰기
0 /10
좋아요
잘읽혀요
정독해요
기발해요
유용해요
기타
  • 등록된 글이 없습니다.

북로그 리뷰 (2) 전체보기 쓰러가기

  •  문헌정보학과 재학중 도서관과 사서에 관련한 책을 몇권 읽어봤었다.  그 책들을 읽어도 .. 더보기
  •   여태까지 사서들이 쓴 사서 에세이는 많았지만 이 책처럼 객관적으로 서술한 책은 없었다. 사서.. 더보기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