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KYOBO 교보문고

[고정]VORA
[고정]교보생명 홍보
[고정]sam7.8 북클럽
  • 교보아트스페이스
  • 교보손글씨대회
  • 교보인문학석강-최재붕 교수
  • 손글씨폰트
  • 손글씨스타
POD

벤자민 프랭클린처럼 차근차근 워크북 1. 레드

벤자민 프랭클린 지음 | 디자인더하트 | 2020년 07월 08일 출간
  • 정가 : 11,000원
    판매가 : 11,000 [0%↓ 0원 할인]
  • 통합포인트 :
    [기본적립] 330원 적립 [3% 적립] 안내
  • 추가혜택 : 카드/포인트 혜택 안내 도서소득공제 안내 추가혜택 더보기
  • 배송비 : 해당 도서 포함 만원이상 구매시 무료 배송비 안내
  • 예상출고일 : 06월 30일 출고 예정
    양장도서 예상출고일보다 2-3일 추가 기간소요 배송일정 안내

본 상품은 주문 후 제작되는 맞춤도서입니다.
주문 기간에 따라 도서 출고일은 최소 3일에서 최대 8일이 소요됩니다.

취소/반품에 대한 안내(필수)
POD도서는 고객 주문 후 제작되는 도서로, 단순변심 및 착오로 인한 취소, 반품이 절대 불가하니 이점 반드시 유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상품상세정보
ISBN 9791197091346
쪽수 134 쪽
크기 148 * 210 mm
  • * POD도서는 도서를 전자파일로 보유하고, 주문 시 책의 형태로 인쇄/제본되는 도서입니다. 디지털 데이터로 제작하므로,
     출판사에서 제작한 일반도서와는 차이가 있을 수 있습니다. (전자 파일은 별도로 제공되지 않습니다)
  • * POD도서는 주문 후 제작이 진행되므로, 실제 배송까지는 시일이 소요됨을 양해부탁드립니다.
  • * POD도서는 판매자가 지정한 형태로 판형과 제본, 칼라와 흑백 등의 인쇄가 이루어집니다.
  • * POD도서의 판매 가격은 제작단가의 조정에 의해 변동될 수 있습니다.
  • * POD도서는 별도의 부록이 제공되지 않습니다.

책소개

'벤자민 프랭클린처럼 차근차근 워크북'은 벤자민 프랭클린에게, 특히 프랭클린 플래너와 가엾은 리차드의 연감에 경의를 표하기 위해 기획되었다.

연감, 자서전, 편지 등의 다양한 출처에서 명언들을 수집하여 레드와 화이트 두 권의 책으로 엮었다. 각 색깔은 책 표지 색일뿐 별다른 의미는 없다. 빨간 책에는 알파벳 a로 시작하는 명언부터 i로 시작하는 명언까지, 흰 책에는 i부터 z까지 수록했다. 각 책은 130쪽으로 128개의 명언들과 많은 여백들이 포함되어 있다. 책의 본문을 필기체로 구성하여 새로운 시각에서 접근할 수 있도록 하였다. 독자 여러분이 이 책에 명언들을 따라쓰면 더욱 완벽할 것이다. 벤자민 프랭클린의 명언들을 필기체로 따라 쓰면 손글씨가 주는 단순한 즐거움과 힐링을 경험할 수 있을 것이다. 큰 여백은 독자들이 한 명언에서 다른 명언으로 쉼없이 정보들 위로 떠다니는 것을 멈추고, 한 구절 한 구절에 대해 생각할 시간을 갖게 할 것이다. 여백을 다이어리로 이용할 수도 있다. 독자들이 자신의 삶을 쓰고 그리는 동안 자신의 삶과 벤자민 프랭클린의 명언들이 조화를 이루는 것을 느끼게 될 것이다.

'벤자민 프랭클린처럼 차근차근 워크북'은 천천히 조금씩 읽는 책이다.
눈으로 뿐만아니라 손으로도 마음으로도 읽을 수 있다.

"Read much, but not many books."(많이가 아니라 충분히 읽어라)
- 벤자민 프랭클린처럼 차근차근 워크북, 34쪽.

저자소개

저자 : 벤자민 프랭클린


저자 벤자민 프랭클린은 미국 100달러 지폐의 주인공이다. 그의 삶을 한 문장으로 표현하면 욥기 8장 7절과 비슷할 것이다. "네 시작은 미미하였으나 그 끝은 장대하리라." 벤자민 프랭클린은 가난한 인쇄공으로 시작해서 미국독립선언서의 작성자 중 한 사람이 되었다. 외교적 행정가적 업적을 쌓았을 뿐만 아니라, 과학적 발명들과 학문적 성취로도 인정을 받았다. 펜실바니아 대학교의 설립자이기도 한다. 벤자민 프랭클린의 이러한 성취는 일생동안 스스로 정한 덕목들을 지키면서 차근차근 앞으로 나간 덕분이라 하겠다. 그는 자신의 덕목들을 실천하기 위해 '프랭클린 플래너'를 만들었는데, 이것은 계획과 실천의 표본이 되었다. 벤자민 프랭클린은 더 나은 삶을 위해서는 독서가 중요하다고 생각했다. 오랜 세월동안 해마다 Poor Richard's Almanac(가엾은 리처드의 연감)을 인쇄하면서 여백에 귀감으로 삼을 만한 글귀들을 적어 넣었다. 책을 읽기 어려운 상황에 있는 사람들이 짧은 글귀나마 마음에 새기며 살기를 바랬다.

목차

레드 책에는 알파벳 a로 시작하는 명언부터 i로 시작하는 명언까지를 수록했다.
(화이트 책에는 i부터 z까지의 명언을 수록했다.)

Klover 리뷰 (0)

구매하신 책에 Klover 리뷰를 남겨주시면 소정의 포인트를 적립해 드립니다. 안내

리뷰쓰기
0 /10
좋아요
잘읽혀요
정독해요
기발해요
유용해요
기타
  • 등록된 글이 없습니다.

북로그 리뷰 (0) 전체보기 쓰러가기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