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KYOBO 교보문고

엽편 자판기
[고정]교보 e캐시 더드림
힙터링 투표의 시간
[고정]sam7.8
  • 교보인문학석강-최재붕 교수
  • 손글씨스타 공통
  • 손글씨챌린지
  • 손글씨폰트
  • 대회
  • 교보아트스페이스
POD

쉬영갑서 가족여행3집 제주를 품은 네 개의 섬, 걷다

김병운 이정숙 김연희 김영희 김병기 지음 | 퍼플 | 2016년 10월 31일 출간
클로버 리뷰쓰기
  • 정가 : 13,200원
    판매가 : 13,200 [0%↓ 0원 할인]
  • 통합포인트 :
    [기본적립] 390원 적립 [3% 적립] 안내
  • 추가혜택 : 카드/포인트 혜택 안내 도서소득공제 안내 추가혜택 더보기
  • 배송비 : 해당 도서 포함 만원이상 구매시 무료 배송비 안내
  • 예상출고일 : 08월 10일 출고 예정
    양장도서 예상출고일보다 2-3일 추가 기간소요 배송일정 안내

본 상품은 주문 후 제작되는 맞춤도서입니다.
주문 기간에 따라 도서 출고일은 최소 3일에서 최대 8일이 소요됩니다.

취소/반품에 대한 안내(필수)
POD도서는 고객 주문 후 제작되는 도서로, 단순변심 및 착오로 인한 취소, 반품이 절대 불가하니 이점 반드시 유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상품상세정보
ISBN 9788924043969
쪽수 262 쪽
크기 153 * 225 mm
  • * POD도서는 도서를 전자파일로 보유하고, 주문 시 책의 형태로 인쇄/제본되는 도서입니다. 디지털 데이터로 제작하므로,
     출판사에서 제작한 일반도서와는 차이가 있을 수 있습니다. (전자 파일은 별도로 제공되지 않습니다)
  • * POD도서는 주문 후 제작이 진행되므로, 실제 배송까지는 시일이 소요됨을 양해부탁드립니다.
  • * POD도서는 판매자가 지정한 형태로 판형과 제본, 칼라와 흑백 등의 인쇄가 이루어집니다.
  • * POD도서의 판매 가격은 제작단가의 조정에 의해 변동될 수 있습니다.
  • * POD도서는 별도의 부록이 제공되지 않습니다.

책소개

탐라국여행 쉬영갑서 가족여행 3집

해상왕국 탐라! 제주도 해안일주와 4개의 섬 돌아보기는 신의 한 수였다는 것이 참가한 팀원들의 이구동성 일갈이었다. 어떤 분들에게는 시큰둥한 여행 소개일는지 모르겠다. 그러나 글을 좋아하는 DNA를 가진 사람들이 그 과정을 어떻게 보고 느끼고 체감했는지에 대해서 여과 없이 털어놓은 것을 모은 출판물은 그리 흔하지 않으리라. 감히 탐라국여행 3집을 소개하면서 재미를 더하리라고 하는데 쭈뼛거리고 싶지 않다. 이 여행집을 접하는 분들마다 기대에 실망을 주지 않으리라는 자신감을 가진다면 지나친 자부심일는지는 모르겠다.

청정바다의 거센 파도가 바위에 부딪쳐 하얗게 부셔지는 포말, 티 한 점 없는 순백의 공기와 화산암반에서 솟는 용천수, 제주 해안일주와 4개 섬 여정은 일반 여행과는 다른 뭉클케 하는 제주의 진한 맛을 자아내게 한다. 사실 처음 여행을 떠나는 사람들이 ‘특별한 의미를 두고 떠난다’라고 하는 경우는 드물다.
대부분 첫 여행의 출발은 재미나 막연한 작은 도전 정도에서 시작한다. 그렇지만 여행을 다녀오고 나서는 “처음에는 나 자신에 대한 깨달음을 찾아 떠났지만, 새로운 환경과 새로운 사람들과 부딪치면서 진솔한 삶의 모습에 나 자신이 더 많이 배우게 된 것 같다.”고 술회한다. 다시 재도전에 대한 의욕을 불태운다. 탐라국 여행은 그 의욕에 기름을 부었다.

순수의 섬 탐라와 그 탐라가 품고 있는 작은 섬 그리고 작은 섬 속에서의 작은 섬, 그 속에서 무려 6박7일 간을 푹 젖었다가 아쉬움을 담고 여정을 끝내니 아쉬웠다. 탐라국여행 밴드에 댓글이 연이어서 달렸다.
“즐거웠던 기억이 새록새록 납니다. 마라도 자장면 먹고 싶네요.”, “먼 훗날 뒤적여보면 엄청 그립겠지요.”, “크으윽, 쩝쩝 전복죽 먹고 싶다. 그 집에서…”, “마라도 짜장면 침이 고입니다. 역시나 멋진 포스들입니다.”, “사진 속의 그날들이 멋집니다.”, “추억이 새록새록 합니다.”, “생애 최고의 젊음의 날들이었습니다.”, “수고들 하셨어요.” 등등 하고 싶은 말들이 폭죽같이 터져 오르겠지만 이쯤에서 접고 모두에게 다음 여정을 재촉하는 소리가 연거푸 들려온다.

더 멋지고 성숙한 여행집을 다시 꿈꾸면서 이런 재미를 우리만 간직할 수 없어 조나단이 해산의 고통을 겪고 수고한 요람을 통해 셋째가 태어남을 더없이 감사하며 중년의 방황을 앞둔 모든 분들께 감히 이 여행집을 추천한다. 모두에게 진심으로 감사의 인사를 전한다.

저자소개

저자 : 김병운 이정숙 김연희 김영희 김병기


저자소개

글요안 : 본명 김병운. 광령산장뜨락 주인장, 서흥김씨부호군지맥 장남, 탐라국에서 목회자로 복지협의회위원장으로 활동. 아동센터를 경영. 시인, 소설가, 수필가. 목회 예명이 요안이라 별명도 글요안. 희망봉광장 소설 심사위원.

예스리 : 본명 이정숙. 글요안의 부인이자 사모. 사회복지사. 보육교사. 청소년지도사. 탐라국에서 보건복지부 정책사업을 하고 있으며 두드림음악치료연구소 총괄 대표로 왕성하게 활동하고 있다. 만사 긍정적으로 생각한다고 하여 붙여진 별명이 예스리.

꽃이랑 : 본명 김연희. 음성뜨락에 거주. 수필가. 시인. 희망봉광장 수필심사위원. 음성에서 꽃도 기르고 농사도 하면서 시와 수필을 틈틈히 쓰고 있다. 장녀가 제주도에 거주해서 수시로 탐라국을 찾고 있다. 꽃을 사랑해서 별명도 꽃이랑.(with flower).

소토댁 : 본명 김영희. 양산뜨락 주인장. 수필가. 영성치료에 관심이 많다. 요즘 유화와 글쓰기에 취미를 붙이고 있다. 학창시절부터 글에 남달리 관심이 많아 문학소녀로 불렸다. 이제 이순을 지나고 수필가 등단을 하면서 본격적으로 글을 쓰기 시작했다. 현재 거주하는 곳의 지명이 소토리라서 붙여진 별명이 소토댁.

조나단 : 본명 김병기. 대구뜨락 주인장. 시인. 작가. 평생교육사. 글쓰기, 책쓰기를 강의. 30여 권의 저서와 30여 권의 출판컨설팅. 최근 ‘대통령의 천기누설’로 교보문고 판매 1위에 올랐다. 쉬영갑서 3집 발행인. 리처드 바크 ‘갈매기의 꿈’ 주인공 갈매기 이름이 바로 조나단 시걸. 남들이 가지 않는 길을 걷는다 하여 붙여진 별명.

창녕댁 : 본명 성현경. 영어1급정교사, 직업상담사, 공인중개사. 대구뜨락에서 거주. 성삼문의 후손. 이 세상에서 오직 관심을 가지는 것은 건강과 부동산이다. 문제에 대한 돌파력이 뛰어나다. 어떤 문제든지 해결하는 비상한 능력소유자. 본이 창녕이라 창녕댁.

최서방: 본명 최정우. 수영이네 호주. 뛰어난 디자인 감각으로 쉬영갑서 2집 표지디자인과 쉬영갑서 3집 표지디자인에 참여했다. 순수청년아저씨. 산골에서 태어나 부산의 어여쁜 아가씨를 만나 지금은 두 아이의 아빠가 되었다. 영상을 제작하고 있고, 디자인에 관심이 많다. 조금 늦었지만, 날마다 배우고 발전하고 싶은 호기심 많은 아저씨.

목차

쉬영갑서 가족여행 3집 
 
목차?20 

서시 글요안 ? 4
발간사 글요안 ?5
여행자 소개 ?7
프롤로그 꽃이랑 ?11

제1장. 여행에 대한 동기와 구상 조나단 ?21
1-1. 여행의 제안 ?22
1-2. 여행 구상 ?25

제2장. 제주도 해안도로 및 부속 섬 여행의 필연 글요안 ?33
제3장. 비양도를 걸으면서 꽃이랑 ?47
제4장. 가파도를 일주하다 소토댁 ?63
제5장. 국토 최남단의 섬 마라도를 가다 예스리 ?79
제6장. 소의 형상을 한 우도를 가다 글요안 ?101
제7장. 환상적인 서쪽해안 일주 소토댁 ?127
제8장. 동쪽해안으로 일주를 나서다 꽃이랑  ?139
제9장. 에필로그 조나단 ?153

특별부록 ?157
부록1) 회계보고 ?158
부록2) 여행지 소개 ?159
부록3) 탐라국 역사적 기록 ?167
부록4) 제주도의 이러저러한 이야기 글요안 ?177

쉬영갑서 3집 발간 축하 메시지, 쉬영갑서 가족들 ?249

Klover 리뷰 (1)

구매하신 책에 Klover 리뷰를 남겨주시면 소정의 포인트를 적립해 드립니다. 안내

리뷰쓰기
10.0 /10
좋아요
잘읽혀요
정독해요
기발해요
유용해요
기타
  • eo**a
    2017-07-06 16:07:37.863
    총 4 중
    4
    구매 정독해요
    퍼플에서 여행기를 첫 출판하면서 참고하려고 구매했습니다. 정말 많은 내용을 담고 있는 귀한 책입니다. 제주도에 대한 엄청난 정보가 담겨있어서 천천히 정독해야겠습니다. 뿐만 아니라 가족들간의 화합이 참 보기 좋습니다. 나이들어서 형제들끼리 저런 모임하나 꼭 만들고 싶다는 소망이 생기네요. 좋은책 감사합니다. ~^^*
이전 다음

북로그 리뷰 (0) 전체보기 쓰러가기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