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인터넷교보문고22주년

KYOBO 교보문고

40th 40th  생일파티
금/토/일 주말특가
40주년 생일파티 한정판 굿즈
[이북]삼성북드림
나만의기프트카드
  • 손글씨스타
  • 북모닝 책강 라이브
  • 손글씨풍경
  • 교보인문학석강
  • 교보아트스페이스
  • 교보손글쓰기대회
POD

상수원 보호 구역

이국화 지음 | 한국문학방송 | 2018년 07월 26일 출간
  • 정가 : 10,000원
    판매가 : 10,000 [0%↓ 0원 할인]
  • 통합포인트 :
    [기본적립] 300원 적립 [3% 적립] 안내
  • 추가혜택 : 카드/포인트 혜택 안내 도서소득공제 안내 추가혜택 더보기
  • 배송비 : 해당 도서 포함 만원이상 구매시 무료 배송비 안내
  • 예상출고일 : 10월 08일 출고 예정
    양장도서 예상출고일보다 2-3일 추가 기간소요 배송일정 안내

본 상품은 주문 후 제작되는 맞춤도서입니다.
주문 기간에 따라 도서 출고일은 최소 3일에서 최대 8일이 소요됩니다.

취소/반품에 대한 안내(필수)
POD도서는 고객 주문 후 제작되는 도서로, 단순변심 및 착오로 인한 취소, 반품이 절대 불가하니 이점 반드시 유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상품상세정보
ISBN 9791133210060
쪽수 126 쪽
크기 128 * 188 mm
  • * POD도서는 도서를 전자파일로 보유하고, 주문 시 책의 형태로 인쇄/제본되는 도서입니다. 디지털 데이터로 제작하므로,
     출판사에서 제작한 일반도서와는 차이가 있을 수 있습니다. (전자 파일은 별도로 제공되지 않습니다)
  • * POD도서는 주문 후 제작이 진행되므로, 실제 배송까지는 시일이 소요됨을 양해부탁드립니다.
  • * POD도서는 판매자가 지정한 형태로 판형과 제본, 칼라와 흑백 등의 인쇄가 이루어집니다.
  • * POD도서의 판매 가격은 제작단가의 조정에 의해 변동될 수 있습니다.
  • * POD도서는 별도의 부록이 제공되지 않습니다.

책소개

그동안 시를 써놓기만 하고 출판을 하지 않았더니 작품 수가 많아서 정리하는데 힘이 들었다.
더구나 나라가 탄핵정국으로 들어서면서 대한민국 존립이 문제되는 때에 한가하게 시줄이나 읊는가 하는 회의가 들기도 했다.
어쩌다 문학의 길에 들어섰지만 내가 쓴 글들을 나만큼 사랑하는 분들이 많았으면 하는 바람이 부끄럽다. 처음 등단해서는 뭐가 뭔지 모르고 문학사랑 짝사랑에 정신 팔려 출판에 열을 쏟았었다.
그 흔적으로 15권의 저술은 남았다.
다음 세상에 다시 태어난다면 이 자본주의 시대에 배고픈 문학은 택하지 않을 것 같다. 그래도 책을 내면 알게 모르게 읽어주시는 분들이 계신 걸 감사한다. 다음 단계로 걸음을 옮기는 원동력이다.
― 책머리글 <책머리에> 중에서

저자소개

저자 : 이국화


■ 이국화
ㅇ본명 이화국(李花國)
ㅇ서울 진명여고, 수도여자 사범대학(현 세종대) 국문과 졸업
ㅇ월간 ‘현대시’ 등단(1990)
ㅇ경기도문인협회 자문위원, 고양작가회 부회장 역임
ㅇ한국문인협회, 한국시인협회, 한국여성문학인회, 한국작가회의, 국제펜클럽 회원. 설악문우회 ‘갈뫼’ 동인
ㅇ대전 중도일보에 단편소설 ‘조막손이’, ‘母影’, ‘終章’ 연재(1962). 중편소설 ‘歸着地’ 연재(1963)[※ 연재 당시 필명 李胤貞]
ㅇ경기도문학상, 경기예총문학대상, 고양시문화상, 경기농협단막극대회 작품상(희곡 ‘늦깎이’, 1994) 등 수상. 한국문화예술인선교회 신앙시 공모 특선
ㅇ시집 ‘꽃나라 잠언’, ‘등대’, ‘엄마 내 귀가 이상해’ 외 다수
ㅇ장편소설 ‘꿈꾸는 수레’

목차

책머리에 

제1부  상수원 보호 구역 
상수원 보호 구역  
아픈 게 날까 죽음이 날까  
난꽃 피었다  
폭염 속 단비  
이름 바꾸고 싶지 않다  
빈들에 어머니가  
달 달 무슨 달  
보물창고  
무심천 
바람 불어라  
별을 보는 이유  
생명의 봄  
후회  
그리움 길  
가끔 하는 버릇  
이상한 사람들      
파리 목숨        
인간 유전(遺傳) 
열린 문 
난 무식하다 
노랑 병아리 

제2부  경고
경고  
가볍게  
나팔꽃  
믿음  
정직이 답이다  
풀꽃의 변  
겨울바람  
산들바람  
덩굴들의 여름  
하릴 없이 하루는 간다  
봄이 왔나 봐요  
인조 꽃  
우수경칩 
안개 길 
안개 속에서 
제주 섬 감귤 
제주 섬 외돌개 
제주 하루방 
원점 
겨울 파도 
향동백          
       
제3부  세상엔 쓰레기만
세상엔 쓰레기만  
멸치를 보다  
노을  
시인의 모자  
자리는 서로 다르지만  
쉬워 질라나  
목련 1  
목련 2  
목련 3  
창밖의 비에게  
쉬운 행복  
거짓 사랑은 오지 마라  
슬픈 날은  
짝짝이 내 눈  
기다리다가  
잡초  
음험한 세월  
두 손 모으는 일 뿐  
양파  
양파의 거짓말  
고추밭  
       
제4부  누운 나무를 보다
누운 나무를 보다  
장마  
이어도 찾아  
하늘엔 별과 달이  
너의 창문을 닫으려느냐  
시골 여인숙 제비집  
대포동 아침 바다  
낙엽을 헤다  
긴 밤  
예각  
누가 말하랴  
떠나는 그대에게  
바위섬  
인연  
웃음 연습 중  
아이가 가는 길 
정육점 집 새  
동산의 할미꽃 
님의 눈물 
나의 시 
욕심 
       
제5부  질경이 목숨
질경이 목숨  
가을을 보내다  
길에서 헤매는 바람  
을숙도에 가자  
산  
여수 동백섬 소묘  
가장(家長)의 귀갓길  
조금만 주지  
가을 편지  
바라고 있습니다  
한여름 매미  
섬 집 풍경  
서로 자꾸 닮아져  
바닷가 사물놀이  
손을 씻는다  
윗입술 아랫입술 
하지 말아요          
바다의 목욕          
등성이 억새  
수평 되게  
불씨 



[2018.06.01 발행. 122쪽.]

북로그 리뷰 (0) 전체보기 쓰러가기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