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KYOBO 교보문고

추석맞이 송편포츈쿠키
41주년 교보랜드 데스크테리어
추석맞이 로B세트전
[고정]교보생명 홍보
  • 손글씨스타 공통
  • 윤동주문학기행
  • 대회
  • 교보인문학석강
  • 교보아트스페이스
POD

비문학쫑내기

국어학 박사 최춘태 지음 | 부크크(Bookk) | 2018년 02월 08일 출간
  • 정가 : 20,000원
    판매가 : 20,000 [0%↓ 0원 할인]
  • 통합포인트 :
    [기본적립] 600원 적립 [3% 적립] 안내
  • 추가혜택 : 카드/포인트 혜택 안내 도서소득공제 안내 추가혜택 더보기
  • 배송비 : 해당 도서 포함 만원이상 구매시 무료 배송비 안내
  • 예상출고일 : 09월 29일 출고 예정
    양장도서 예상출고일보다 2-3일 추가 기간소요 배송일정 안내

본 상품은 주문 후 제작되는 맞춤도서입니다.
주문 기간에 따라 도서 출고일은 최소 3일에서 최대 8일이 소요됩니다.

취소/반품에 대한 안내(필수)
POD도서는 고객 주문 후 제작되는 도서로, 단순변심 및 착오로 인한 취소, 반품이 절대 불가하니 이점 반드시 유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상품상세정보
ISBN 9791127230951
쪽수 273 쪽
크기
  • * POD도서는 도서를 전자파일로 보유하고, 주문 시 책의 형태로 인쇄/제본되는 도서입니다. 디지털 데이터로 제작하므로,
     출판사에서 제작한 일반도서와는 차이가 있을 수 있습니다. (전자 파일은 별도로 제공되지 않습니다)
  • * POD도서는 주문 후 제작이 진행되므로, 실제 배송까지는 시일이 소요됨을 양해부탁드립니다.
  • * POD도서는 판매자가 지정한 형태로 판형과 제본, 칼라와 흑백 등의 인쇄가 이루어집니다.
  • * POD도서의 판매 가격은 제작단가의 조정에 의해 변동될 수 있습니다.
  • * POD도서는 별도의 부록이 제공되지 않습니다.

책소개

비문학 쫑내기는 수능 역사상 최초로 지문 독해 해결을 위한 독해 원리를 가르치고 훈련할 수 있도록 개발한 책이다. 이 책에서는 단지 지문에 있는 정보를 확인하는 일반적 읽기 수준에 머물지 않고 지문의 내용을 깊이 알고 문제를 푸는 데 활용할 수 있는 독해법인 사고적 독해 능력을 훈련하고 키울 수 있도록 구성되어 있다. 또한 수능 기출 문제까지 제공하여 독해 훈련뿐만 아니라 실전적인 문제 풀이 훈련까지 할 수 있게 하였다.
[인터넷 교보문고 제공]


<네티즌 리뷰>


우연히 접했습니다.

신고

god8864

10| 2010.10.28


휴학중에 학생들을 가르치는 일을 하는 과외선생님(?)입니다.

학생을 가르치다가 우연히 학생의 책꽂이에 꽂혀있는 '비문학 쫑내기' 라는 책을 보았습니다.

책 제목이 좀 특이하네~ 하면서 꺼내서 펼쳐보았는데....

이럴수가..... 정말 그렇게 소름이 돋을 수가 없었습니다. 제가 가르치는 걸 스폰지 흡수하듯 만들어주셨고 정말로 언어가 뭔지 깨닫게
해 주셨던 국어선생님의 가르침과 99% 싱크로율을 보여주는 책을 보다니!!!

저는 어렸을 때 책을 가까이 했기때문에 글 읽는게 익숙하고 속도가 빨라서 언어에 나름 자신감을 갖고 있었는데 그런데도 모의고사를 볼 때 70점대 90점대 이렇게 난이도에 따라 편차가 심하더군요.

단순히 글을 읽는 능력과는 다른 무언가가 필요했던 것이죠.

그래서 저는 그 국어선생님에게 가르침을 받고 소위 감으로 풀던 학생에서 정말 언어를 학문적으로 접근해서 오히려 과학적으로 풀어내는 학생이 되었습니다.

점수도 자연히 95점 내외로 난이도에 상관없이 고르게 나오게 되더군요.

정말...진심... 이 책을 믿고 이 저자를 믿고 제대로 따라가기만 한다면 점수는 자연히 오를 것이라고 감히 장담합니다.

이 책으로 공부는 하지 않았지만 어느정도 훑어만 봐도 책이 주려는 가르침이 무엇인지 대번에 알 수 있기에 자신있게 추천합니다.

대한민국 수험생들이 제대로 된 국어공부를 하는 바람에서 씁니다...







언어 4등급에서 만점신화로~

신고

wjddmsql55

10| 2010.07.15


처음에 고등학교 입학했을 때에는 언어가 웬만큼 나왔다.

만족할만큼은 아니지만 90점대는 가뿐히 넘었었다.

그래서 나는 1학년 때는 언어 공부라는 걸 전혀 해보지 않았었다.

그러나 2학년이 되며,언어 성적이 점차 떨어지기 시작했다.

문제는 비문학이었다.나는 비문학 때문에 급기야 4등급까지 떨어졌다.

언어 공부 걱정 해본 적 없던 나에게는 정말 충격이었다.

그러던 어느 날 서점에 갔는데 서점 아줌마가 비쫑을 추천해줬다.

나는 별 기대 안 하고 그냥 샀다.

그런데 책이 너무 어렵고,책에서 시키는 대로 하다보니 벅찼다.

그래도 마음 독하게 먹고 그냥 풀었다.(왜냐하면 고3이기 때문이죠.)

3월 모의 때는 80점대가 나왔다.정말 암울했다.

책 맨 뒤에 있는 수강 후기가 다 거짓말같았다.

그러나 4월 모의부터 기적은 시작되었다.

정말 처음으로 언어영역 100점을 맞게 된 것이다.

그 이후로,언어영역에서 문학 파트만 조금 틀릴 뿐,96점 이하로 떨어지지 않았다.

정말 한 번만 믿고 구입해보시라.

책 맨 뒤의 수강후기?

직접 풀어보니 그거 다 실화다.

이 책만 믿고 따라와봐라.

진짜로,진짜로 언어 성적 오른다.

진짜 글의 주제가 딱딱 보이고 언어 완전 쉬워진다.

진짜 강추다.





수만휘에서 비문학쫑내기를 알게 되었는데...

신고

gkdmsdk13

10| 2009.12.01


수만휘에서 비문학쫑내기를 알게 되었는데 독해원리 정말 맘에 들어요^^

골치아픈 비문학공부에 재미가 붙었어요

그러면 성적도 따라 올라가겠죠잉ㅋㅋ

원리편까지 공부했는데 아하~ 아하~ 고개끄덕끄덕~~~~~~

뒷부분 쓰~윽 눈으로 보니 해설이 꼼꼼하게 잘돼 있는거 같은데

이 책 다보고나면 남는게 많을 듯하네요~~







이제야 제대로 된 비문학 책이 나왔네요. ...

신고

mmq9572

9| 2009.11.27


이제야 제대로 된 비문학 책이 나왔네요.

지금까지 많은 비문학 책이 있었지만 독해를 전면적으로 다룬 책은 없었기 때문입니다.

언어영역 비문학 문제는 80% 이상은 지문독해에서 판가름난다고 봐야 합니다.

글을 빨리 읽고 정확하게 내용을 파악하면 답을 찾기가 수월해지니까요.

한마디로 비문학에서 가장 중요한 것이 정확한 독해실력이고,

그 다음에 문제에 낚이지 않고 정답을 고르는 능력이 중요한데도,

지금까지 대다수의 책들은 독해보다는 문제푸는 데에 치중했습니다.



비문학 쫑내기는 바로 지문 독해만을 중점적으로 다루고 있는 책입니다.

(그런데도 비문학 쫑내기라는 제목을 붙였는데 이건 맘에 안듭니다. 지문 독해의 원리가 더욱 좋을 듯합니다)

15가지 독해원리(사실 원리4까지가 가장 중요하지만)를 반복해서 익히고 이를 토대로 글 읽는 연습을 하면

지문 파악을 잘할 수 있느니, 언어영역 고득점에 더 다가갈 수 있으리라 봅니다.

하지만 모든 책이 그렇듯이 이를 자기 것으로 만들려면 반복과 적용이 꼭 필요합니다.

저는 이 책의 전부를 본 것은 아니고 원리(원리인지라 그다지 양이 많지 않아 보는데 큰 부담은 없습니다)만을

2번 쭉 있었는데도 다른 기출 비문학 지문 볼때도 생각하면서 글을 읽게 되어 핵심 내용을 빨리 파악하게 되었고,

그 결과 정보나 화제, 주제를 파악하는 문제 등은 답을 쉽게 고를 수 있게 되었습니다.



이 책은 파트2만 잘봐도 충분한 값어치를 한다고 봅니다.

특히 중심문장과 주제찾기 등 기본적인 독해능력이 떨어지는 학생들은 파트2를 1주일 동안 2~3번 읽기만해도

큰 도움이 될 것입니다.



아쉬운 점은 언어영역 비문학이 제일 중요한 것이 독해실력이고 그 다음 문제푸는 능력인데,

독해실력을 쌓기에는 정말 좋으나 문제푸는 능력은 다른 기출문제나 문제집으로 보안해야 한다는 점입니다.

아무튼 비문학 지문 독해실력이 약하신 분들은 꼭 보길 바랍니다. 분명히 효과볼겁니다.






솔직히 말해서 비추하고싶다나만 알고싶다...

신고

rhkstn2225

10| 2009.07.25


솔직히 말해서 비추하고싶다

나만 알고싶다

그만큼 정확하고 교수님께서 만드신거라 더욱더

신뢰가 가기도 한다

왠만하면 사지마시길 ㅋㅋ






수능 1교시시작하는 과목나는 언어영역을 ...

신고

블로그 par4075님의 블로그(0) 블로그 글 보기 | par4075

10| 2009.01.10


수능 1교시
시작하는 과목

나는 언어영역을 어떻게 공부해야 하는지 전혀 알지 못했다
40점대에서 80점대를 왔다갔다 하던 나로서는
80점대가 나왔을땐 우리말이니까 그러려니 생각했고
40점대가 나왔을땐 오늘 컨디션이 안좋았구나 생각했다

그러나 그게 문제가 아니었다
원리를 알지 못하고 '감'으로 풀었기 때문이었다

생전 처음보는 지문을 제한된 시간내에 읽고
그것도 힘든데 문제까지 풀라 하다니
모의고사 치는 날은 학교가서 푹 자다 오는 날이었다

그런데 비문학 쫑내기를 만나고 나서
나는 상상치도 못했던 꿈의점수 90대 후반의 점수가 나왔고
놀라지 않을 수가 없었다

처음에는 운이라고 생각했다
그러나 모의고사를 치면 칠수록 높아지는 점수에 감탄사가 절로 나왔다
이게 바로 비문학 쫑내기의 힘인 것 같다

나도 모르는 사이에 내 머릿속에 비문학 독해의 원리가 내재화 되고 있었던 것이다

이 책은 다른 문제집처럼 힘들여가며 풀 필요도 없다
그저 시키는대로 따라가면 비문학은 정말 아무것도 아닌게 된다

공부는 학생의 의무이지만
흥미가 있을때 점수가 오르고 그래야 더 하고싶어 지는 것 같다

비문학 쫑내기는
내게 인생의 목표를 만들어주고 희망을 준 내 인생 최고의 책이다
(별 다섯개로 평가하기엔 너무 부족하네요 ^^)

목차

"

<들어가는 말> 비문학은 독해력이다
첫째마당>비문학 독해란?
01. 사고적 독해를 해야 문제가 풀린다
02. 글에는 예외 없는 원리가 있다
둘째마당>지문이 빨려 들어오는 15가지 독해 원리
원리 01. 주장이 힘세다 
원리 02. 가장 포괄적인 주장문이 힘세다 
원리 03. 초점이 이동된 것이 힘세다 
원리 04. 주지가 보조보다 힘세다
원리 05. 해결 방안이 문제 제기보다 힘세다
원리 06. 결론이 전제보다 힘세다
원리 07. 원인보다 결과가 힘세다
원리 08. 설명보다 설득이 힘세다
원리 09. 상식, 통념보다 비판이 힘세고, 비판보다 결론이 힘세다
원리 10. 사실, 일화보다 개념, 평설이 힘세다 
원리 11. 열거는 서로 힘이 같다 
원리 12. 비교는 서로 힘이 같다
원리 13. 대조는 서로 힘이 같다
원리 14. 열거, 비교, 대조의 짝은 힘세다 
원리 15. 단락 간의 관계는 중심 문장 간의 관계이다 
셋째마당>원리를 적용하는 단락과 지문 독해 훈련
01. 독해 훈련 전에 반드시 지킬 것 
02. 단락 독해 훈련편 <01~08>
03. 지문 독해 훈련편 <01~28>
넷째마당>원리로 문제를 해결하는 독해 훈련
01. 독해 원리로 문제를 해결하는 법
02. 인문 지문 독해 훈련 
03. 사회 지문 독해 훈련
04. 과학,기술 지문 독해 훈련
05. 예술 지문 독해 훈련 
06. 언어 지문 독해 훈련
<끝내는 말> 필자의 부끄러운 고백
[인터넷 교보문고 제공]"

Klover 리뷰 (0)

구매하신 책에 Klover 리뷰를 남겨주시면 소정의 포인트를 적립해 드립니다. 안내

리뷰쓰기
0 /10
좋아요
잘읽혀요
정독해요
기발해요
유용해요
기타
  • 등록된 글이 없습니다.

북로그 리뷰 (0) 전체보기 쓰러가기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