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YOBO 교보문고

북캉스 선물주간(8월)
[고정]e캐시 더드림 이벤트
내가 만든 카드로 BOOK FLEX
  • 교보인문학석강 정혜신 작가
  • 손글씨스타
  • 교보아트스페이스 7-8월 전시
  • 손글쓰기캠페인 메인
  • 손글씨풍경
POD

나이 듦에 대하여

나광호 지음 | 한국문학방송 | 2016년 08월 24일 출간
  • 정가 : 10,000원
    판매가 : 10,000 [0%↓ 0원 할인]
  • 통합포인트 :
    [기본적립] 300원 적립 [3% 적립] 안내
  • 추가혜택 : 카드/포인트 혜택 안내 도서소득공제 안내 추가혜택 더보기
  • 배송비 : 해당 도서 포함 만원이상 구매시 무료 배송비 안내
  • 예상출고일 : 08월 17일 출고 예정

본 상품은 주문 후 제작되는 맞춤도서입니다.
주문 기간에 따라 도서 출고일은 최소 3일에서 최대 8일이 소요됩니다.

취소/반품에 대한 안내(필수)
POD도서는 고객 주문 후 제작되는 도서로, 단순변심 및 착오로 인한 취소, 반품이 절대 불가하니 이점 반드시 유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상품상세정보
ISBN 9791133204458
쪽수 135 쪽
크기 128 * 188 mm
  • * POD도서는 도서를 전자파일로 보유하고, 주문 시 책의 형태로 인쇄/제본되는 도서입니다. 디지털 데이터로 제작하므로,
     출판사에서 제작한 일반도서와는 차이가 있을 수 있습니다. (전자 파일은 별도로 제공되지 않습니다)
  • * POD도서는 주문 후 제작이 진행되므로, 실제 배송까지는 시일이 소요됨을 양해부탁드립니다.
  • * POD도서는 판매자가 지정한 형태로 판형과 제본, 칼라와 흑백 등의 인쇄가 이루어집니다.
  • * POD도서의 판매 가격은 제작단가의 조정에 의해 변동될 수 있습니다.
  • * POD도서는 별도의 부록이 제공되지 않습니다.

책소개

[책소개]
붉은 원숭이의 해가 밝았다. 2016년은 꼭 내가 환갑을 맞는 해이기도 하다. 그래서 원숭이가 가지고 있는 재주를 부려서 시집을 냈다. 이번이 세 번째 시집이 된다. 시를 쓸 때마다 항상 느끼는 일이지만 마음먹는 대로 생각하는 대로 글이 써지지 않는다는 강박관념이 있다. 그렇다고 해서 쉽게 포기할 수는 없는데 문인의 사명은 글을 쓰는 명함을 가졌기 때문이다. 고독함과 외로움을 밥상에 차려놓고 숟가락질을 했다. 식사하면서 밥알을 많이 흘리기도 했다. 모자라는 밥은 다시 밥솥에 시상을 씻어 넣고 불을 땠다. 수십 번 뜸을 들여서 설익은 밥을 지어냈다. 그런대로 지어낸 밥을 먹을 수 있겠다고 조심스럽게 밥상 위에 차려놓았는데 독자들의 입맛이 까다롭기에 두려울 뿐이다. 오로지 盡人事待天命 하는 마음이다.

나광호, 책머리글 ‘시인의 말’

저자소개

저자 : 나광호


■ 나광호(羅光湖)

△충남 금산 출생

△동아대학교 졸업

△《문장21》·《문학세계》에서 시, 《지필문학》에서 수필, 《문학세계》에서 평론 등단

△문고목문학회 이사
△한국문인협회, 문학세계문인회, 문장21작가회 회원. 하늘비산방, 새글터 동인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자문위원. 개업공인중개사

△대통령 표창, 문학세계 문화예술공로상, 의왕시장상 수상

△시집 『시인의 윤회』, 『숲이 부르는 노래』 『나이 듦에 대하여』 『무엇으로 사는가』

△수필집 『소통으로 공감으로 하나로』

목차

시인의 말 

제1부 외등을 켜 놓은 이유
말매미 울던 날  
나의 행복  
청춘의 노래  
이젠 꿈을 찾아가리라  
겨울 강변에서  
특단의 방책  
태풍의 서사시  
보시布施  
빈 잔은 우주  
낙엽 지는 날에는  
어처구니없다  
낭비  
마음의 잣대로    
외등을 켜 놓는 이유  
어머니 

제2부 길 위의 만찬
희망의 알약 
길 위의 만찬 
흥정  
이별하는 모습 
첫눈이 오는 날 
사랑한다는 것은  
나이 들며 서운한 건   
전기난로를 쬐고 있으면  
인연 그리고 만남  
죽겠다는 말  
화해  
밤기차 
잊혀져가는 설날풍경 
거목  
학습 

제3부 나이 듦에 대하여
나이 듦에 대하여  
특별한 송년회  
최상의 깨달음  
후회  
허물들 
자식의 지위  
작심삼일  
고향 생각  
삼짇날이 되면  
호국안민 수륙방생 대집회  
기차를 타면 5일장을 만난다 
무지개 뜨는 아침  
내 인생에 겨울을 만난다면  
산다는 것은  
깊은 맛  
딩기개떡  
입파도에 밤이 오면 
백령도의 아픔  
길 

제4부 등대 같은 새
고향의 강  
사랑하기 좋은 계절  
아버지의 들녘 
시냇물도 시인도 나그네 
등대 같은 새  
실수  
상선약수(上善若水)  
생의 소명  
회억(回憶)  
모정  
아이러니  
부처님의 가르침  
잔소리  
낙엽 지는 모습이 아름답다  
햅쌀과 김장김치  
전세 값의 폭력  
가본 산을 또 가보는 것은  

제5부 고기 굽는 날
비에 젖은 낙엽을 쓸며  
부모의 마음  
그리움  
칼의 노동  
까치도 독경소리를 듣는다  
첫눈  
고기 굽는 날 
업적  
대추  
경험부재  
껍데기는 가라 
설날 중후군  
참새들이 무리 짓는 이유  
소록소록 눈이 쌓이는 겨울날에  
눈길을 걸으며 

북로그 리뷰 (0) 전체보기 쓰러가기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