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KYOBO 교보문고

[고정]메타북스
  • 한국근대사기행
  • 석강-남재작소장
  • 손글씨스타
  • 석강-남재작소장
  • 스타 4회차
POD

연암 박지원의 열하일기 2 (7월10~15일의 여정)

박지원(탁양현 옮김) 지음 | 퍼플 | 2015년 09월 01일 출간
  • 정가 : 8,800원
    판매가 : 8,800 [0%↓ 0원 할인]
  • 통합포인트 :
    [기본적립] 260원 적립 [3% 적립] 안내
  • 추가혜택 : 카드/포인트 혜택 안내 도서소득공제 안내 추가혜택 더보기
  • 배송비 : 해당 도서 포함 만원이상 구매시 무료 배송비 안내
  • 예상출고일 : 08월 19일 출고 예정
    양장도서 예상출고일보다 2-3일 추가 기간소요 배송일정 안내

본 상품은 주문 후 제작되는 맞춤도서입니다.
주문 기간에 따라 도서 출고일은 최소 3일에서 최대 8일이 소요됩니다.

취소/반품에 대한 안내(필수)
POD도서는 고객 주문 후 제작되는 도서로, 단순변심 및 착오로 인한 취소, 반품이 절대 불가하니 이점 반드시 유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상품상세정보
ISBN 9788924035681
쪽수 186 쪽
크기 153 * 225 mm
  • * POD도서는 도서를 전자파일로 보유하고, 주문 시 책의 형태로 인쇄/제본되는 도서입니다. 디지털 데이터로 제작하므로,
     출판사에서 제작한 일반도서와는 차이가 있을 수 있습니다. (전자 파일은 별도로 제공되지 않습니다)
  • * POD도서는 주문 후 제작이 진행되므로, 실제 배송까지는 시일이 소요됨을 양해부탁드립니다.
  • * POD도서는 판매자가 지정한 형태로 판형과 제본, 칼라와 흑백 등의 인쇄가 이루어집니다.
  • * POD도서의 판매 가격은 제작단가의 조정에 의해 변동될 수 있습니다.
  • * POD도서는 별도의 부록이 제공되지 않습니다.

책소개

1장. 7월 10일, 병술일의 여정





1. ‘성경(심양)’에 관하여 다양하게 적다

‘성경잡지’는, 1780년 7월 10일, 병술일에 시작하여 같은 해 7월 14일, 경인일에 끝을 맺는다.[盛京雜識, 起丙戌止庚寅.]
모두 5일 동안의 여정인데, ‘십리하’로부터 ‘소흑산’에 이르기까지, 총3백 27리이다.[凡五日, 自十里河至小黑山, 共三百二十七里.]


2. ‘정조’ 4년 경자년 가을

‘정조’ 4년 경자년 가을 7월 10일, 병술일.[秋七月初十日, 丙戌.]
비가 오다가 곧 개었다.[雨卽晴.]
‘십리하’에서 일찍 떠나 ‘판교보’까지 5리, ‘장성점’까지 5리, ‘사하보’까지 10리, ‘폭교와자’까지 5리, ‘전장보’까지 5리, ‘화소교’까지 3리, ‘백탑보’까지 7리, 총40리를 나아갔다.[自十里河, 早行至板橋堡五里, 長盛店五里, 沙河堡十里, 暴交蛙子五里, ?匠?五里, 火燒橋三里, 白塔堡七里, 共四十里.]
‘백탑보’에서 점심을 먹고, 거기서 다시 ‘일소대’까지 5리, ‘홍화포’까지 5리, ‘혼하’까지 1리, 배를 타고 ‘혼하’를 건너서 ‘심양’까지 9리, 총20리이니, 이날은 60리를 나아갔고, ‘심양’에서 묵었다.[中火於白塔堡, 又自白塔堡至一所臺五里, 紅火?五里, 渾河一里, 舟渡渾河, 入瀋陽九里, 共二十里, 是日通行六十里, 宿瀋陽.]


3. ‘심양’에 관하여

이날은 몹시 더웠다.[是日極熱.]
멀리 ‘요양성’ 바깥을 돌아보니, 수풀이 아주 울창한데, 새벽 까마귀 떼가 들 가운데를 흩어져 날고, 한 줄기 아침 연기가 하늘가에 짙게 끼었고, 붉은 해가 솟으며 아롱진 안개가 곱게 피어오른다.[回望遼陽城外, 林樹蒼茫, 萬點曉鴉飛散野中, 一帶朝煙橫抹天際, 瑞旭初昇祥霧?靄.]
사방을 둘러보니 넓디넓은 벌판에, 실로 아무런 거칠 것이 없다.[四顧?蕩, 無所??.]
아, 이곳이 옛 영웅들이 수없이 싸우던 바로 그 터전이로구나.[噫, 此英雄百戰之地也.]
이른바 범이 내달리고 용이 날아다니니, 세속의 높고 낮음이란 다만 자기의 마음에 달렸다는 옛말도 있지만, 그러나 천하의 안위는, 늘 이 ‘요양’의 넓은 들에 달렸으니, ‘요양’이 편안하면 천하의 풍진이 자고, ‘요양’이 한번 시끄러워지면 천하의 싸움 북이 소란스레 울려댄다.[所謂虎步龍?, 高下在心, 然天下安危, 常係遼野, 遼野安則海內風塵不動, 遼野一擾則天下金鼓互鳴.]
이는 어찌된 까닭일까?[何也?]

저자소개

저자 : 박지원(탁양현 옮김)


지은이 박지원(朴趾源)

‘연암(燕巖) 박지원(1737~1805)’은 조선 후기의 실학자이며 소설가이다.
1777년(정조1)에 ‘사도세자’를 무고한 ‘노론’의 ‘벽파’로 몰리면서 정치적 위협을 느낀 ‘연암’은, 황해도 ‘금천’의 ‘연암협(燕巖峽)’에 은거했는데, 그의 호 ‘연암’은 그곳의 지명에서 딴 것이다.
그곳에서 학문에 전념하다가 1780년에 친척 형 ‘박명원’이 ‘진하사겸사은사(進賀使兼謝恩使)’로서 ‘청나라’에 갈 때 동행하였는데, 그 여정을 기술한 여행기가 바로 ‘열하일기’다.
‘열하일기’는, ‘청나라’의 신문물을 소개하고, 아울러 배워야 할 점을 논하였으며, 조선의 전반적인 문제들에 대해 진보적이고 비판적인 시각으로 접근하고 있는데, 당시 조정에서는 ‘배청론(排淸論)’이 주류였으므로 ‘열하일기’에 대한 반발이 매우 컸다.
그러나 재야에서는 ‘연암’의 생생하고 섬세한 여행기록과 재치 있는 문체와 참신한 아이디어의 제시 등으로 인해 즐겨 읽혀졌다고 한다.


옮긴이 탁양현(卓良炫)

≪인문학 여행자 탁양현의 동아시아 여행기≫
≪老子철학≫
≪周易철학≫
≪최초의 조선인 三峯 鄭道傳의 朝鮮經國典(번역서)≫
≪莊子철학≫
≪차라투스트라(Zarathustra)≫
≪莊子(번역서)≫
≪老子의 정치학≫
≪論語(번역서)≫
≪中庸(번역서)≫

목차

2편. ‘성경(심양)’에 관하여 다양하게 적다[盛京雜識] 

1장. 7월 10일, 병술일의 여정  29
1. ‘성경(심양)’에 관하여 다양하게 적다 
2. ‘정조’ 4년 경자년 가을 
3. ‘심양’에 관하여 
4. ‘몽고’ 사람들에 관하여 
5. 귀양 가는 도적의 행렬을 만나다 
6. 노부부를 만나다 
7. ‘태평거’에 탄 한족 여자들을 보다 
8. ‘심양’이 가까워지다 
9. ‘요양’보다 문물이 발전된 ‘심양’ 
10. ‘관제묘’에서 노인과 도사와 나눈 대화 
11. ‘심양’에 들어서다 
12. ‘심양’은 본래 ‘조선’ 땅이다 
13. 궁성 안을 구경하다 
14. 두 곳의 주막집에서 술을 마시다 
15. 골동품상점과 비단상점을 방문하다 
16. ‘형부’에서 재판과정을 지켜보다 

2장. 7월 11일, 정해일의 여정  57
1. 상점가를 구경하다 
2. 밤에도 몰래 ‘심양’의 문물을 보러 나가다 

3장. ‘속재필담’  63
1. ‘예속재’에 모인 여러 인물들에 관한 설명 
2. 학문에 관한 대화 
3. ‘촉나라’에서 ‘심양’까지의 여정에 관하여 
4. 융숭한 음식을 대접하는 ‘전사가’ 
5. 골동품 구매에 관한 대화 
6. ‘연암’을 군자라며 칭송하는 ‘전생’ 
7. 술에 관한 대화 
8. ‘연나라’와 ‘조나라’의 슬픈 노래 
9. ‘연암’과 ‘이생’이 좋은 글을 낭송하다 
10. 밤을 지새우며 대화를 나누다 
11. 날이 밝다 
12. ‘예속재’를 다시 방문하다 
13. ‘전생’이 들려주는 골동품 감식법 
14. 여정에 별반 재미를 못 느낀다는 ‘내원’ 
15. 다시 ‘가상루’에서 모이기로 하다 

4장. ‘상루필담’  93
1. ‘가상루’에 가려고 객사를 몰래 빠져 나오다 
2. ‘가상루’에 다시 모인 사람들 
3. 새로이 참석한 ‘마영’ 
4. 고전에 대해서 묻는 ‘비생’ 
5. ‘병부낭중’ ‘복녕’에 대해서 묻다 
6. 황제의 알현에 대해 서로 묻다 
7. 명망 있는 선비에 대해 묻다 
8. ‘비생’에게 ‘반향조’의 시를 써 주다 
9. 흑룡에 관한 이야기 
10. 조선식 발음과 중국식 발음 
11. 모두들 향수에 젖다 
12. 고향 떠난 까닭을 이야기하는 ‘동야’ 
13. 중국의 신분제에 관한 설명 
14. ‘우산’과 ‘량산’ 그리고 ‘유호로’와 ‘초로호’ 

5장. 7월 12일, 무자일의 여정  119
1. ‘고가자’에서 머물다 
2. 작별인사를 나누다 
3. 잠에 빠져 낙타를 보지 못 하다 
4. 나귀 모는 노파를 만나다 

6장. ‘전생’이 적어준 골동품 목록  127
1. ‘세 발 솥’에 관한 목록 
2. 구매하지 말아야 할 것들 

7장. ‘전사가’가 ‘연암’에게 보낸 편지  133
1. ‘전사가’가 ‘연암’에게 보낸 편지 


하략

Klover 리뷰 (0)

구매하신 책에 Klover 리뷰를 남겨주시면 소정의 포인트를 적립해 드립니다. 안내

리뷰쓰기
0 /10
좋아요
잘읽혀요
정독해요
기발해요
유용해요
기타
  • 등록된 글이 없습니다.

북로그 리뷰 (0) 전체보기 쓰러가기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