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KYOBO 교보문고

금/토/일 주말특가
가정의 달 특집 교보시 내고향
  • 도스토예프스키
  • 얼리버드 이벤트
  • 한국근대사기행
  • 손글씨스타 1회차-하태완
  • 대회
  • 손글씨스타
POD

나는 고흐다

이성국 지음 | 한국문화예술위원회 | 2010년 08월 26일 출간
  • 정가 : 11,100원
    판매가 : 11,100 [0%↓ 0원 할인]
  • 통합포인트 :
    [기본적립] 330원 적립 [3% 적립] 안내
  • 추가혜택 : 카드/포인트 혜택 안내 도서소득공제 안내 추가혜택 더보기
  • 배송비 : 해당 도서 포함 만원이상 구매시 무료 배송비 안내
  • 예상출고일 : 05월 27일 출고 예정
    양장도서 예상출고일보다 2-3일 추가 기간소요 배송일정 안내

본 상품은 주문 후 제작되는 맞춤도서입니다.
주문 기간에 따라 도서 출고일은 최소 3일에서 최대 8일이 소요됩니다.

취소/반품에 대한 안내(필수)
POD도서는 고객 주문 후 제작되는 도서로, 단순변심 및 착오로 인한 취소, 반품이 절대 불가하니 이점 반드시 유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상품상세정보
ISBN 9788993082982
쪽수 294 쪽
크기 153 * 225 mm
  • * POD도서는 도서를 전자파일로 보유하고, 주문 시 책의 형태로 인쇄/제본되는 도서입니다. 디지털 데이터로 제작하므로,
     출판사에서 제작한 일반도서와는 차이가 있을 수 있습니다. (전자 파일은 별도로 제공되지 않습니다)
  • * POD도서는 주문 후 제작이 진행되므로, 실제 배송까지는 시일이 소요됨을 양해부탁드립니다.
  • * POD도서는 판매자가 지정한 형태로 판형과 제본, 칼라와 흑백 등의 인쇄가 이루어집니다.
  • * POD도서의 판매 가격은 제작단가의 조정에 의해 변동될 수 있습니다.
  • * POD도서는 별도의 부록이 제공되지 않습니다.

책소개

상처를 이겨내고자 발버둥치는 여린 영혼들의 외로운 이야기

꿈과 사랑, 그리고 행복한 인생을 쫓는 우리의 욕망들. 이성국의 소설은 이기적일수록 안락함을 누릴 수 있는, 현재를 살아가는 우리에게 묻는다. 어째서 인간은 단지 이 세상에 태어났다는 이유만으로 이토록 평생 슬픔과 고통 속에서 헤어나질 못하는가.
타인에게 이해받으며 사랑하고 싶은 욕망은 처절하게 깨지고 만다. 그 소통욕구의 상실이 주는 고통은 매우 크다. 이것은 현대인이라면 누구나 느끼는 감정이다. 사람들은 끊임없이 반복되는 상처 때문에 고통받는다. 사람들은 저마다 자기 방어적 자세로 똘똘 뭉쳐 타인으로부터 자신을 철저하게 보호하려고 한다. 그 굳은 의지로 삶을 버티며 또 살아가는 것이다. 그의 소설 속 주인공들은 순수하다 못해 어딘지 모르게 어수룩하다. 상처받아 충분히 아파했으면 그것을 툴툴 털어버리고 이겨내야 하는데 그러지 못한다. 감당하기 어려운 이들의 삶이 가슴을 아련하고 먹먹하게 만든다. 그러나 가식과 허위가 판치는 세상에서 이들도 행복할 권리가 있다.
그 무엇보다 그의 소설은 우리가 잊고 있는 아주 중요한 것을 보여준다. 누구에게는 가벼운 일상의 느낌이 삶의 존재가 진중한 사람에게는 다소 무겁게 채색될 수도 있다는 점이다. 쉽게 헤어지고 쉽게 만나는 인간관계가 되풀이될 수밖에 없는 현대인에게는 사랑도 일회용 물건처럼 쉬울 수 있다. 하지만 마음과 마음을 나누고 순수하게 사랑하고 싶은 사람들에게는 그 무엇보다 사랑이 깊은 상처가 될 수 있다는 사실이다. 외로움은 우리 모두에게 힘겨운 것이다. 그 외로움의 끝이 사랑하는 사람과의 소통이라면, 이들의 아프고 시린 이별도 소통의 단절만을 아니길 바랄 뿐이다.

저자소개

저자 : 이성국





한글을 주로 쓰는 지구촌 서울에서 태어났다. 빈센트 반 고흐처럼 열정적인 화가가 되기로 했다. 몇 년간 미친 듯이 그림을 그렸다. 그러나 재능이 없었다. 살아있기에 어쩔 수 없는 슬픔과 고통은 떠나질 않았다. 상처받고 좌절했다. 고흐의 무덤을 찾아갔다.
“힘내게 친구. 소설을 써보는 건 어떤가, 더 치열하게.” 고흐가 말했다.
프랑스에 머물며 독하게 소설을 쓰기 시작했다. 처음 쓴 소설로 ‘상상마당’에서 상금을 받았다. 상상마당에 소설을 연재했다. 그 돈으로 삶을 견디며 또 소설을 썼다. ‘사람사는 세상’을 꿈꾸며 지금도 소설을 쓰고 있다. 나를 위로하며, 상처받은 사람들의 영혼을 위로하며…….

이메일 ini333@hanmail.net 트위터 @L_sungkuk

목차

테디베어 9
가난한 별 43
동거일기 65
그녀의 히스테리 89
타인의 고통이 나의 기쁨이다 111
나는 고흐다 135
각서 177
노변호사의 눈물 203
오드아이 225
백자의 꿈 249

Klover 리뷰 (0)

구매하신 책에 Klover 리뷰를 남겨주시면 소정의 포인트를 적립해 드립니다. 안내

리뷰쓰기
0 /10
좋아요
잘읽혀요
정독해요
기발해요
유용해요
기타
  • 등록된 글이 없습니다.

북로그 리뷰 (0) 전체보기 쓰러가기

이 분야의 베스트

더보기+
바로가기